목회 칼럼

  • 목회 칼럼 >
  • 목회 칼럼
말씀
고영수 2024-02-05 추천 0 댓글 0 조회 102

말씀

 

설교는 자신의 설교가 

제일 훌륭한 설교라는

어느 목사님의 이야기처럼

내게도 나만의

언어와 노래가 있다.

 

물레에서 실을 뽑듯

그것이 내게로 부터

또 다른 마음으로 흘러가며

빛이 되고 소금이 된다.

 

꽃잎처럼 흩어지고

빗방울처럼 떨어지고

캄캄한 밤에 내려 앉아도

그 향기에 눈이 부시다.

 

말씀을 두 손으로 담아

빛으로 가져가면

물은 포도주로 변하고

사람들은 실로암에서

눈을 씻는다.

 

고영수​ 

자유게시판 목록
구분 제목 작성자 등록일 추천 조회
이전글 종언 고영수 2024.04.21 0 33
다음글 당신의 참 모습을 보았습니까 고영수 2023.10.06 0 178

大阪中央教会 ⧧537-0023 大板市 東成區 玉淨 3-1-33 (06) 6973-5540, 6920-1569 www.chuo.co.kr / sirokita@gmail.com

Copyright © 오사카중앙교회. All Rights reserved. MADE BY ONMAM.COM

  • Today34
  • Total61,838
  • rss